고동완의 미디어 이야기


새벽 2시, 밤길을 걷다 눈에 들어온 동대문. 모든 것이 유한하다고는 하나, 문화재만큼은 무한의 생명력을 머금는 것 같다.
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
신고
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
Creative Commons License

'나의 사진 > 건축, 풍경 관련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새벽 2시, 동대문  (0) 2017.07.09
서울역 풍경 2 - 음식점  (0) 2015.12.13
서울역 풍경 1 - 쓰레기 (11.4)  (0) 2015.12.13
남산 (11.1)  (0) 2015.12.13
정동  (0) 2015.09.20
여름꽃  (0) 2015.04.30

Comment +0

티스토리 툴바